3분기 회사채 203개사 7.6조원 발행...전분기대비 20%↓

입력 2006-10-02 09:48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올 3분기에 발행된 회사채는 203개사, 총 7조5802억원 규모로 전분기 9조4706억원 대비 20.0% 감소했고, 전년동기(10조4930억원)에 비해서도 27.8%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2일 증권예탁결제원에 따르면 회사채 총발행액과 총상환액 집계한 결과 2분기 6224억원의 순상환에 이어 3분기에도 1조3202억원의 순상환을 나타냈다.

한편, 주식연계사채를 포함한 일반사채의 경우 9월에 2조9627억원이 대량 발행되며 2분기 순상환에서 3분기에는 순발행으로 전환됐다.

이는 자산유동화채의 발행이 부진한 반면, 대기업을 중심으로 자금수요가 늘고 있어 주식연계사채를 포함한 일반회사채 발행이 증가했다는 분석이다.

주요 회사채 종류별 발행규모는 ▲무보증사채 4조5803억원 ▲자산유동화채 2조 6418억원 ▲옵션부사채 1450억원 ▲전환사채 1245억원 ▲신주인수권부사채 880억원 ▲보증사채 6억원 등이다.

발행 목적별 발행규모는 ▲운영자금을 위한 발행액 5조3157억원 ▲운영 및 차환 발행액 8560억원 ▲만기상환을 위한 차환발행액 1조3453억원 ▲시설 및 운영 발행액 137억원 ▲시설자금 495억원으로 나타났다.

회사별 발행규모는 대한항공이 4000억원으로 가장 많았고, SK, 금호산업, 현대제철, 금호석유화학 순이었다. 회사채 발행 상위 10위사의 발행규모(2조4600억원)가 전체의 약 32.5%를 차지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열애설·사생활 루머로 고통…실체 없는 '해외발 루머' 주의보 [이슈크래커]
  • 사내 메신저 열람…직장인들 생각은 [데이터클립]
  • 연준, 기준금리 7회 연속 동결…올해 금리 인하 횟수 3→1회로 줄여
  • 금융사 CEO도 힘싣는 '트래블카드'…과열 경쟁에 효과는 ‘미지수’
  • 권도형, '테라사태' 6조 원대 벌금 낸다…美 당국과 합의
  • ‘과외앱 20대 또래여성 살해’ 정유정, 대법 선고…1‧2심 무기징역
  • '나는 솔로' 20기 정숙의 뽀뽀 상대 드디어 공개…'뽀뽀남'은 영호
  • 청약통장 월납입 인정액 10만→25만 상향…41년 만에 개편
  • 오늘의 상승종목

  • 06.13 10:08 실시간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5,950,000
    • +1.19%
    • 이더리움
    • 4,996,000
    • +1.32%
    • 비트코인 캐시
    • 638,500
    • +1.51%
    • 리플
    • 688
    • +1.62%
    • 솔라나
    • 217,100
    • +3.68%
    • 에이다
    • 616
    • +3.7%
    • 이오스
    • 987
    • +2.6%
    • 트론
    • 165
    • +0%
    • 스텔라루멘
    • 141
    • +2.92%
    • 비트코인에스브이
    • 74,850
    • +4.76%
    • 체인링크
    • 22,400
    • +5.71%
    • 샌드박스
    • 577
    • +4.1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