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Ⅱ 화장품 중금속 위해수준 아니다

입력 2006-10-02 11:19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최근 중금속 검출로 안정성 논란을 빚고 있는 SK-Ⅱ 화장품이 인체에 위해를 끼칠만큼 우려할 수준이 아니라는 검사결과가 나왔다.

식품의약품안정청은 2일 SK-Ⅱ 화장품 7개 제품에서 중금속이 검출됐으나 위해를 우려할만한 수준은 아니라고 밝혔다.

식약청은 국내 유통중인 에센스, 클렌징 오일, 팬 케이크, 파운데이션, 자외선 차단제 등 8개 SK-Ⅱ 화장품들을 수거해 성분검사를 실시, 이 가운데 7개 제품에서 크롬 0.2∼3.2ppm이, 2개 제품에서는 네오디뮴 0.22∼1.18ppm이 각각 검출됐다고 설명했다. 반면 마스크 제품에서는 크롬과 네오디뮴이 전혀 검출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이번에 검출된 양은 1일 피부노출허용량(크롬 0.01㎍/㎠ 체표면적, 네오디뮴 0.0366㎍/㎠ 체표면적)을 각각 적용했을 경우 인체에 위해한 정도의 수준은 아니라는 것이 식약청의 평가이다.

식약청 관계자는 "현재 크롬과 네오디뮴은 우리나라와 EU 등 대부분의 국가에서 배합금지 성분으로 정하고 있는 성분으로 이번 조사과정에서 국내 해당제품 수입업소로부터 제조관리기록등을 제출받아 검토한 결과, 제조과정 중에 해당 성분을 배합한 사실은 발견할 수 없었다"고 설명했다.

SK-Ⅱ화장품은 세계적인 생활용품 업체인 P&G가 일본 기업을 인수해 제조, 판매하는 화장품 브랜드로 전세계적으로 인지도가 높은 제품이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줄 서서 사던 '그 가방', 한국에 왔다 [솔드아웃]
  • 모든 것이 뒤집혀 있다?…콘셉트 포토존 '거꾸로하우스' [Z탐사대]
  • 7채 태운 '강남구 역삼동 아파트 화재' [포토]
  • 인건비부터 골재까지 “안 오른 게 없네”…공사비 상승에 공공·민간 모두 ‘삐그덕’[치솟은 건설원가, 공사비 고공행진 언제까지?①]
  • ‘尹 명예훼손 의혹’ 김만배·신학림 구속…“증거인멸·도망 우려”
  • 비트코인 떨어지니 알트코인 불장 오나…"밈코인 도미넌스는 하락 중" [Bit코인]
  • 단독 국내산만 쓴다던 파이브가이즈, 미국 감자도 쓴다
  • 반복되는 ‘어지럼증’ 이유가? [e건강~쏙]
  • 오늘의 상승종목

  • 06.2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0,192,000
    • -2.55%
    • 이더리움
    • 4,940,000
    • -2.06%
    • 비트코인 캐시
    • 551,500
    • -0.81%
    • 리플
    • 689
    • -1.71%
    • 솔라나
    • 186,600
    • -3.27%
    • 에이다
    • 545
    • -0.91%
    • 이오스
    • 816
    • -1.09%
    • 트론
    • 166
    • +1.22%
    • 스텔라루멘
    • 132
    • -1.49%
    • 비트코인에스브이
    • 62,450
    • -1.19%
    • 체인링크
    • 20,330
    • -1.31%
    • 샌드박스
    • 471
    • -0.2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