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야구 KIA, 올스타전 2차 집계서도 '싹쓸이'…에레디아는 롯데 황성빈 제쳐

입력 2024-06-10 11:21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6일 광주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와 KIA 타이거즈의 경기. 5-4 역전승 거둔 KIA 선수들이 하이파이브를 나누고 있다. (연합뉴스)
▲6일 광주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프로야구 롯데 자이언츠와 KIA 타이거즈의 경기. 5-4 역전승 거둔 KIA 선수들이 하이파이브를 나누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프로야구(KBO) KIA 타이거즈가 올스타전 '베스트12' 팬 투표 2차 중간 집계에서도 여전한 인기를 자랑했다.

KIA 선수단은 9일 오후 5시 기준 2024 신한 SOL뱅크 KBO 올스타전 ‘베스트12’ 팬 투표 2차 중간집계 결과 2루수와 외야수 부문을 제외하고 전 포지션에 1위를 달성했다.

나눔 올스타에서는 KIA의 강세가 이어졌다. 1차 집계 시점과 포지션별 1위는 동일했다. KIA는 전체 1위 정해영을 포함해 선발투수 양현종, 3루수 부문 김도영 등 나눔 올스타 10개 부문에서 1위를 차지했다. 2루수 부문에서는 김선빈(KIA)이 김혜성(키움 히어로즈)에 이은 2위에 올랐다.

외야수 부문에서는 한화 이글스 페라자가 1위를, 나성범(KIA)이 2위를 달리는 가운데, 로니 도슨(키움)이 71만9134표로 3위 소크라테스 브리토(KIA·74만5345표)를 2만6211표 차이로 바짝 뒤쫓고 있다.

그중 나눔 올스타 마무리 투수 부문 후보 KIA 타이거즈 정해영이 전체 올스타 득표 1위를 차지했다.

정해영은 합산 101만 2173표를 기록하며 100만 6042표를 받은 드림 올스타 두산 베어스 양의지를 6131표 차이로 제치고 2차 중간집계 단독 1위에 올랐다. 나란히 전체 1, 2위를 달리고 있는 정해영과 양의지 두 선수는 2차 집계에 10만 표 이상을 획득하며 팬들의 성원을 받고 있다. 정해영은 2022년에 이은 2번째, 양의지는 통산 8번째 베스트12 선정에 도전한다.

드림 올스타 외야수 부문에서는 기예르모 에레디아(SSG 랜더스)가 팬들의 득표 지원에 힘입어 역전했다. 1차 중간집계에서 외야수 부문 4위였던 에레디아는 이번 2차 중간집계에서 32만82표를 추가해 총 66만3157표로 황성빈(롯데 자이언츠)을 제치고 3위에 올랐다. 두 선수의 격차는 겨우 3만8062표 차로 외야수 부문은 투표 종료까지 치열한 접전이 예상된다.

외야수 부문 한자리를 제외하고 드림 올스타 베스트 12는 1차 집계 때와 같았다. 유일하게 고졸 신인으로서 1위에 올라있는 두산 김택연은 98만5690표를 획득해 드림 올스타 중간투수 부문 1위, 전체 3위에 올랐다. 삼성 또한 여전히 6개 부문에서 1위를 차지하며 존재감을 과시하고 있다.

2024 KBO 리그는 10개 구단 체재 출범 이후 최다 매진 경기 신기록을 달성하고 있다. 야구팬들의 많은 관심과 함께 9일 기준 98경기를 매진시켰다. 뜨거운 열기는 올스타전 투표로 이어지고 있으며 2차 중간집계 결과 총투표수 234만1719표로, 전년 2차 중간 집계(175만1114표) 대비 약 34% 증가했다.

한편 2024 KBO 올스타전에 출전할 베스트12을 뽑는 팬 투표는 16일 오후 2시까지 진행되며, 팬 투표(70%)와 선수단 투표(30%) 결과를 합산한 최종 베스트12 명단은 17일 발표할 예정이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줄 서서 사던 '그 가방', 한국에 왔다 [솔드아웃]
  • 모든 것이 뒤집혀 있다?…콘셉트 포토존 '거꾸로하우스' [Z탐사대]
  • 7채 태운 '강남구 역삼동 아파트 화재' [포토]
  • 인건비부터 골재까지 “안 오른 게 없네”…공사비 상승에 공공·민간 모두 ‘삐그덕’[치솟은 건설원가, 공사비 고공행진 언제까지?①]
  • ‘尹 명예훼손 의혹’ 김만배·신학림 구속…“증거인멸·도망 우려”
  • 비트코인 떨어지니 알트코인 불장 오나…"밈코인 도미넌스는 하락 중" [Bit코인]
  • 단독 국내산만 쓴다던 파이브가이즈, 미국 감자도 쓴다
  • 반복되는 ‘어지럼증’ 이유가? [e건강~쏙]
  • 오늘의 상승종목

  • 06.2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0,401,000
    • -2.31%
    • 이더리움
    • 4,954,000
    • -1.75%
    • 비트코인 캐시
    • 551,500
    • -0.81%
    • 리플
    • 687
    • -1.58%
    • 솔라나
    • 186,600
    • -3.57%
    • 에이다
    • 544
    • -1.45%
    • 이오스
    • 814
    • -1.45%
    • 트론
    • 164
    • +0%
    • 스텔라루멘
    • 132
    • -0.75%
    • 비트코인에스브이
    • 62,250
    • -1.43%
    • 체인링크
    • 20,250
    • -1.7%
    • 샌드박스
    • 471
    • -0.4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