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중 밀폐로 냄새·벌레 차단"…락앤락, '올 뉴 음식물쓰레기냉장고' 출시

입력 2024-06-10 17:31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락앤락 올 뉴 음식물쓰레기 냉장고. (사진제공=락앤락)
▲락앤락 올 뉴 음식물쓰레기 냉장고. (사진제공=락앤락)

락앤락은 '올 뉴 음식물쓰레기냉장고'를 새롭게 선보였다고 10일 밝혔다.

'올 뉴 음식물쓰레기냉장고'는 2021년 출시 이후 꾸준히 인기를 끌고 있는 ‘음식물 쓰레기 냉장고’의 리뉴얼 버전으로, 우수한 단열성을 가진 사이클로펜탄 단열재와 반영구적인 펠티어 반도체를 적용해 냉장 성능을 업그레이드한 것이 특징이다.

사이클로펜탄은 내구성이 뛰어난 고밀도 발포제로, 내부 냉기 손실 및 외부 열기를 차단해 주며, 펠티어 반도체는 냉매를 사용하지 않아 환경친화적이고 부피와 소음도 적다. 또한, 본체 내부의 알루미늄 면적을 상단부까지 확장해 평균 냉장 온도를 5℃보다 보다 낮게 유지할 수 있다.

소음이 적은 것도 장점이다. 작동하는 동안 평균 26데시벨(dB)의 저소음 설계로 실내에서도 편안하게 사용할 수 있으며, 5L 플러스 모델의 경우, 냉장 세기를 약·중·강 3단계로 조정할 수 있어 음식 보관 양이나 계절에 따라 조절할 수 있다.

'올 뉴 음식물쓰레기냉장고'는 또한 뚜껑 내부를 더블월 구조로 제작해 온도 차이에 따른 물방울 발생을 방지할 수 있으며, 이중 밀폐 구조로 설계돼 냄새와 벌레도 차단할 수 있다.

락앤락 관계자는 “올 뉴 음식물쓰레기냉장고는 냄새와 벌레 걱정 없이 음식물 쓰레기를 효과적으로 관리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주방 인테리어를 고려한 모던한 디자인으로 여름철을 맞아 더욱 주목받을 것 같다”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줄 서서 사던 '그 가방', 한국에 왔다 [솔드아웃]
  • 모든 것이 뒤집혀 있다?…콘셉트 포토존 '거꾸로하우스' [Z탐사대]
  • 7채 태운 '강남구 역삼동 아파트 화재' [포토]
  • 인건비부터 골재까지 “안 오른 게 없네”…공사비 상승에 공공·민간 모두 ‘삐그덕’[치솟은 건설원가, 공사비 고공행진 언제까지?①]
  • ‘尹 명예훼손 의혹’ 김만배·신학림 구속…“증거인멸·도망 우려”
  • 비트코인 떨어지니 알트코인 불장 오나…"밈코인 도미넌스는 하락 중" [Bit코인]
  • 단독 국내산만 쓴다던 파이브가이즈, 미국 감자도 쓴다
  • 반복되는 ‘어지럼증’ 이유가? [e건강~쏙]
  • 오늘의 상승종목

  • 06.2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0,007,000
    • -3.52%
    • 이더리움
    • 4,932,000
    • -2.89%
    • 비트코인 캐시
    • 551,500
    • -1.78%
    • 리플
    • 696
    • -1.42%
    • 솔라나
    • 186,200
    • -5.24%
    • 에이다
    • 544
    • -2.16%
    • 이오스
    • 815
    • -1.93%
    • 트론
    • 165
    • +0.61%
    • 스텔라루멘
    • 132
    • -1.49%
    • 비트코인에스브이
    • 61,950
    • -2.98%
    • 체인링크
    • 20,420
    • -1.3%
    • 샌드박스
    • 470
    • -1.4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