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S전선, 도시철도용 직류용 강체 전차선로 국산화

입력 2024-07-11 09:34 수정 2024-07-11 14:06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터널 건설비 30%ㆍ교체비 80% 절감
부산교통공사와 검증 완료, 전국 적용 기대

▲10일 부산시 부산교통공사 본사에서 열린 '도시철도용 직류 강체전차선로 국산화 및 실증 성과공유회'에서 LS전선 등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자료제공=LS전선)
▲10일 부산시 부산교통공사 본사에서 열린 '도시철도용 직류 강체전차선로 국산화 및 실증 성과공유회'에서 LS전선 등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자료제공=LS전선)

LS전선이 도시철도에 사용하는 직류(DC)용 강체 전차선로(R-bar)를 국산화했다고 11일 밝혔다.

R-bar는 전력을 공급하는 전차선을 알루미늄 합금으로 된 바(Bar)에 일체로 고정시킨 구조물이다. 일자 형태로 도시철도 터널과 지하구간 같은 협소한 공간에 주로 사용된다.

저속으로 운영되는 도시철도는 주로 DC 1500V 전기 방식을 사용한다. 그동안 국내는 DC용 R-Bar가 개발되지 않아 일본산 T-Bar(T자 형태)와 카테나리 방식(전차선을 공중에 매달아 사용)을 채택해 왔다.

R-Bar는 기존 T-Bar 대비 구조가 단순해 공사 및 유지 보수의 경제성과 편의성이 높다. 터널건설비용은 30%, 전차선 교체 비용은 80%까지 줄일 수 있다. 전차선 교체와 고장 시 응급 복구도 쉽다.

LS전선 관계자는 “구형 T-Bar는 다른 나라에서는 더 이상 도입하지 않고 있다”며 “국내 도시철도 대부분이 30년 이상 경과됐기 때문에 노후된 T-Bar와 카테너리 방식을 R-Bar로 교체하는 수요가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고 설명했다.

LS전선은 최근 부산교통공사가 운영 중인 노선에 시험 설비를 구축해 성능과 안정성을 검증했다.

중소벤처기업부 국책과제로 진행된 이번 국산화에는 전기철도 기자재 생산업체 웰코와 재영테크가 공동 참여하고, 엠와이종합전력이 시험설치 시공을 맡았다. 부산교통공사는 테스트베드를 제공했다.

조은제 부산교통공사 기술본부장은 “앞으로도 혁신적인 기술 도입을 통해 도시철도의 안정성과 효율성을 높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데드풀과 울버린', 이대로 '마블의 예수님' 될까 [이슈크래커]
  • 2024 파리올림픽 한국선수 주요 경기일정 정리 [그래픽 스토리]
  • 연 최대 4.5% 금리에 목돈마련과 주택청약까지…'청년 주택드림 청약통장'[십분청년백서]
  • [2024 세법개정] 상속세 25년만 손질, 최고세율 50%→40%…종부세는 제외
  • 효자템 ‘HBM’ 기술 개발 박차…SK하이닉스, 하반기도 AI 반도체로 순항
  • 美 증시 충격에 코스피 질주 제동…호실적도 못막았다
  • 정부 "의대 교수들 '수련 보이콧' 발생하면 법적 조치 강구"
  • [티메프發 쇼크 ]“티몬 사태 피해금액 공시해라”…여행주 도미노 타격에 주주들 발만 동동
  • 오늘의 상승종목

  • 07.25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0,701,000
    • -1.96%
    • 이더리움
    • 4,407,000
    • -7.65%
    • 비트코인 캐시
    • 496,200
    • -2.99%
    • 리플
    • 864
    • -0.58%
    • 솔라나
    • 238,300
    • -4.22%
    • 에이다
    • 552
    • -4.17%
    • 이오스
    • 790
    • -5.95%
    • 트론
    • 190
    • +1.06%
    • 스텔라루멘
    • 144
    • -0.69%
    • 비트코인에스브이
    • 58,700
    • -6.3%
    • 체인링크
    • 18,000
    • -6.35%
    • 샌드박스
    • 429
    • -6.1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