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가분양소식]주공 단지내 투자 요령

입력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지난해 가장 큰 주목을 끌었던 대한주택공사 단지내 상가가 올해도 상가투자자들의 관심을 이어갈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안정된 투자처를 고려중이라면 주공 단지내 상가에 관심을 가져도 좋으나 분양일정, 분양방식, 준비서류등에 대해 미리 챙겨야 할 일들도 많다.

올 한해 주공은 인천 논현 5블록등 67단지에 총 492개의 단지내상가를 공급할 예정이다. 이달중 주공 단지내상가의 첫 분양 테잎을 끊을 예정이었던 서울 천연지구 단지내상가는 5개점포의 일반분양 일정이 3월로 연기됐다.

주공 관계자는 “주공 입찰 공고후 입찰일까지 약 1~2주의 시간여유가 있으므로 분양신청전 사전 현장 답사를 필히 하는 것이 좋으며 기타 유의내용을 확인후 입찰에 참가하는 것이 좋다”고 했다.

상가정보업체인 상가뉴스레이다는 13일 주공 단지내상가 분양시 준비서류 및 유의사항에 대한 주요 내용들을 다음과 같이 소개했다.

통상 주공 단지내상가 분양공고는 매월 둘째주 금요일과 셋째주 월요일에 일간지나 주공 홈페이지(www.jugong.co.kr)에 게재되며 추첨과 입찰결과도 매월 초 주공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주공 단지내상가는 선착순수의계약이 아닌 일반공개경쟁입찰 방식으로 분양을 한다. (단,임대상가는 추첨에 의하되 신청자가 없을 경우 수의계약).

공개경쟁입찰이란 내정가를 미리 정한 다음 서면으로 최고 입찰가를 작성한 사람에게 낙찰시키는 분양 방법이며 신청자격에는 제한이 없다.

입찰등록시에는 신분증, 입찰참가신청서(공사양식으로 등록장소에서 당일배부), 도장, 입찰보증금 (입찰금액의 5%이상 현금 또는 해당지구 교환 가능한 은행발행 자기앞수표), 입찰보증금 환불 은행계좌번호등을 준비해야 한다.

대리입찰시에는 위임장, 위임용 인감증명서, 인감도장, 대리인 신분증(각 건마다 각각첨부)등을 준비해야 한다.

입찰후 최고가의 낙찰자는 낙찰일로부터 5일 이내 계약을 체결해야 하며 계약체결기간내에 계약을 체결하지 않을 경우 해당낙찰은 무효가 되고 입찰보증금은 공사에 귀속된다.

상가뉴스레이다 박대원연구위원은 “처음 입찰에 임하는 경우라면 입찰 당일 낙찰결과까지 발표되므로 여러 정황을 미리 숙지해 심리적인 여유를 갖는 것이 좋으나 입찰 분위기에 편승된 투자로 인해 내정가의 150%선을 상회해 200%이상 가격에 낙찰될 경우 슈퍼, 세탁소, 문방구, 부동산등 생활밀착형의 한정된 업종만이 입점하는 단지내상가의 특성상 임대료등이 상승되지 않는다면 최저 수익률 보장은 어려울수도 있으니 사전 조사를 통한 자신의 낙찰 기준을 세우는 것이 중요하다”고 조언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줄 서서 사던 '그 가방', 한국에 왔다 [솔드아웃]
  • 모든 것이 뒤집혀 있다?…콘셉트 포토존 '거꾸로하우스' [Z탐사대]
  • 7채 태운 '강남구 역삼동 아파트 화재' [포토]
  • 인건비부터 골재까지 “안 오른 게 없네”…공사비 상승에 공공·민간 모두 ‘삐그덕’[치솟은 건설원가, 공사비 고공행진 언제까지?①]
  • ‘尹 명예훼손 의혹’ 김만배·신학림 구속…“증거인멸·도망 우려”
  • 비트코인 떨어지니 알트코인 불장 오나…"밈코인 도미넌스는 하락 중" [Bit코인]
  • 단독 국내산만 쓴다던 파이브가이즈, 미국 감자도 쓴다
  • 반복되는 ‘어지럼증’ 이유가? [e건강~쏙]
  • 오늘의 상승종목

  • 06.2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0,514,000
    • -2.24%
    • 이더리움
    • 4,966,000
    • -1.66%
    • 비트코인 캐시
    • 553,000
    • -0.45%
    • 리플
    • 688
    • -1.43%
    • 솔라나
    • 186,900
    • -3.61%
    • 에이다
    • 545
    • -1.27%
    • 이오스
    • 815
    • -1.33%
    • 트론
    • 165
    • +0%
    • 스텔라루멘
    • 132
    • -0.75%
    • 비트코인에스브이
    • 62,550
    • -0.95%
    • 체인링크
    • 20,250
    • -1.6%
    • 샌드박스
    • 470
    • -0.6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