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상선, "러시아 보드카와 꽃, 사우나로 공략"

입력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다드나 네 아스타블라이체즐로.(한 방울도 남기지 마라, 재앙을 남기면 안 돼라는 뜻)"

러시아인들이 술을 마실 때 자주 하는 이야기로 받은 술을 한 방울이라도 남기면 불행이 닥칠 수 있다는 뜻이다.

현대상선 모스크바 지점에서 2002년 5월부터 근무하고 있는 이동훈 차장이 말하는 러시아에서의 기본적인 비즈니스 에티켓이다.

이 차장은 "러시아인들과 진정으로 친구가 되고자 한다면 그들이 권유하는 보드카 잔을 거부해서는 안 됩니다"며 "러시아에서 보드카는 나눔과 친교를 상징하기 때문이죠"라고 말했다.

그가 전하는 러시아는 아직은 차가운 철옹성 같은 이미지가 남아있지만 영업환경은 인간미가 넘치고 섬세하다는 설명이다.

보드카를 마시며 자연스럽게 이야기를 나누고 바냐(Banya)라고 불리는 사우나에서 친밀감을 쌓는다. 또한, 빵 없이는 살아도 꽃 없이는 못 사는 러시아인들의 특성 때문에, 특히 여성의 날(3월 8일)에는 한 달 접대비 모두를 투자해서라도 거래처, 대리점 여직원들에게 꽃과 간단한 샴페인 또는 초콜릿을 선물해야 한다는 것이다.

보드카와 꽃, 사우나는 딱딱해 보이는 첫인상과는 전혀 다른 러시아인들의 특성을 이해하는 키워드이자 러시아 시장 공략을 위한 현대상선의 철저 현지화 영업전략의 핵심인 셈이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아이돌 레시피와 초대형 상품…편의점 음식의 한계 어디까지?[Z탐사대]
  • 제니와 바이럴의 '황제'가 만났다…배스 타올만 두른 전말은? [솔드아웃]
  • 단독 금감원, 가상자산거래소에 감독분담금 청구한다
  • "중국이 중국했다" 손흥민·이강인 향한 좁은 속내…합성사진 논란
  • 쿠팡 "'평생 먹은 것 중 제일 맛없다'는 직원 리뷰가 조작?" 공정위에 반박
  • “동해 석유=MB 자원외교?”...野, 의심의 눈초리
  • “고객의 시간을 점유하라”...쉬지 않고 뻗어나가는 ‘뉴월드’ [정용진號 출범 100일]
  • 집단 휴진 거부한 아동병원, 의협 회장 맹비난 "'폐렴끼' 만든 사람들"
  • 오늘의 상승종목

  • 06.1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3,647,000
    • -0.26%
    • 이더리움
    • 5,050,000
    • +2.21%
    • 비트코인 캐시
    • 608,000
    • +1.76%
    • 리플
    • 695
    • +3.27%
    • 솔라나
    • 205,600
    • +1.33%
    • 에이다
    • 585
    • +0%
    • 이오스
    • 936
    • +1.96%
    • 트론
    • 163
    • -1.81%
    • 스텔라루멘
    • 138
    • +0%
    • 비트코인에스브이
    • 70,500
    • +0.36%
    • 체인링크
    • 21,040
    • +0.77%
    • 샌드박스
    • 543
    • +0.9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