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코, 인재육성위해 '멘토링'제도 도입

입력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대졸 신입사원들의 조기적응과 업무능력 향상을 위해 멘토링 제도를도입했고 이는 종합건설사로 도약하기 위한 당사의 핵심인재 육성 전략의 일환입니다”며 "신입사원들의 잠재능력을 개발해 현대차그룹의 종합건설사로 서의 위상을 조기에 확립하겠습니다."

현대차그룹 계열 건설사 엠코 김창희 사장은 25일 안양블루몬테 유스호스텔에서 신입사원 멘토링(Mentoring)제도 도입을 위한 워크숍 및 결연식에 참석해 이같이 밝혔다.

멘토링제란 후배직원을 지도할 대리.과장급 모범 선배직원을 선발해 1인 1명씩 지정하고, 빠른시일내에 후배사원이 회사생활에 적응할 수 있도록 유도하기 위한 제도다.

이날 김 사장은 인사말을 통해 “엠코는 지난해말 첫 대졸 신입사원들을 비롯해 대형 건설회사에서 경력을 쌓은 직원들로 구성되어 있어 상호 수평적인 조직문화를 조기에 정착한다면 어떤 건설사보다 유연한 조직으로 상하 동료간의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엠코에 따르면 이번 첫 대졸 신입사원을 대상으로 적용되는 멘토링은 1대 1 방식으로 3개월동안 업무시간 및 퇴근이후 시간을 활용해 실시되며, 특히 후배직원(멘티)들은 멘토로 지정된 선배직원으로 부터 자율적인 만남을 통해 조직생활의 경험과 노하우를 전수받게 된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열애설·사생활 루머로 고통…실체 없는 '해외발 루머' 주의보 [이슈크래커]
  • 사내 메신저 열람…직장인들 생각은 [데이터클립]
  • 연준, 기준금리 7회 연속 동결…올해 금리 인하 횟수 3→1회로 줄여
  • 금융사 CEO도 힘싣는 '트래블카드'…과열 경쟁에 효과는 ‘미지수’
  • 권도형, '테라사태' 6조 원대 벌금 낸다…美 당국과 합의
  • ‘과외앱 20대 또래여성 살해’ 정유정, 대법 선고…1‧2심 무기징역
  • '나는 솔로' 20기 정숙의 뽀뽀 상대 드디어 공개…'뽀뽀남'은 영호
  • 청약통장 월납입 인정액 10만→25만 상향…41년 만에 개편
  • 오늘의 상승종목

  • 06.13 09:09 실시간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5,729,000
    • +0.49%
    • 이더리움
    • 4,995,000
    • +0.85%
    • 비트코인 캐시
    • 639,000
    • +1.03%
    • 리플
    • 689
    • +1.32%
    • 솔라나
    • 216,900
    • +2.7%
    • 에이다
    • 613
    • +2.51%
    • 이오스
    • 986
    • +1.96%
    • 트론
    • 163
    • -1.81%
    • 스텔라루멘
    • 141
    • +2.17%
    • 비트코인에스브이
    • 74,550
    • +3.25%
    • 체인링크
    • 22,480
    • +5.74%
    • 샌드박스
    • 575
    • +2.86%
* 24시간 변동률 기준